[기타] “박근혜 사퇴, 특검 실시” 요구하며 40대 남성 분신 ‘중태’

서울 도심 고가도로서 '특검' 요구 분신...생명 위독 [JTBC 2013.12.31]

 

 

“국정원 특검하라” 40대 남성 분신 ‘중태’ [한겨레 2013.12.31]

 

40대 남성이 국가정보원 대선개입 사건에 대한 특별검사제도 실시와 박근혜 대통령 사퇴를 요구하며 스스로 몸에 불을 질러 중태에 빠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의 말을 종합하면, 이아무개(40)씨가 31일 오후 5시42분께 서울시 중구 서울역 앞 고가도로 위에서 분신해 전신 3도 화상을 입고 서울대학교병원으로 옮겨졌다. 이씨는 이곳에서 1차 응급수술을 받은 뒤 화상치료 전문 병원인 한강성심병원으로 옮겨졌으나 현재 의사소통이 불가능할 정도로 위독하다. 응급실 담당 의사는 “48시간 이내에 사망할 확률이 높다”고 말했다.

 

이씨는 일행 없이 혼자 차를 타고 고가도로에 들어선 뒤 차에서 내려 양손을 쇠사슬로 묶고 몸에 인화성 물질을 뿌려 분신했다. 이씨의 근처에 있던 경찰이 소화기로 진화했다. 분신 직전 이씨는 고가도로에 ‘박근혜 사퇴 특검 실시’라고 쓰인 펼침막 2개를 걸었다.

 

광주광역시 출신인 이씨는 그 지역 렌트카업체에서 지난 28일 빌린 스타렉스 차량을 타고 서울로 온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지문으로 이씨의 신원을 확인했다.

 

사고 이전부터 세차례 현장을 지나간 택시기사 정아무개(52)씨는 “오후 5시 반께 처음 현장에 갔는데 검은색 계열의 점퍼를 입은 남자가 차량 옆에 둔 박스에서 무언가를 꺼내고 있었다. 잠시 뒤 다시 현장을 지나갈 때는 시너 냄새가 진동했다”고 말했다.

 

방준호 이재욱 기자 whorun@hani.co.kr

 

기사원문 :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617902.html?_fr=mt3

 

 

게시판 리스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이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p***n 2014.01.01 169 0
현재 “박근혜 사퇴, 특검 실시” 요구.. s***o 2014.01.01 190 1
다음 [고발뉴스] 2013.12.31(화) s***o 2014.01.01 20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