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JTBC, 2년 연속 미디어어워드 대상 수상

JTBC가 올해 '미디어어워드'에서 신뢰성-공정성-유용성 전 부문 1위를 차지하고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

JTBC는 12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11회 미디어어워드 시상식(미디어미래 연구소 주최)에서 '가장 신뢰받는 미디어' '가장 공정한 미디어' '가장 유용한 미디어' 등 전 부문에 걸쳐 1위를 휩쓸었다. 신뢰성에서 3.7543점을 받았으며, 공정성 부문에서 3.3807점을, 유용성 부문에서 3.7605점을 획득했다. 이어 2년 연속 대상까지 받으며 해당 시상식에서 가장 주목받는 미디어가 됐다.
 
특히 '가장 신뢰받는 미디어'와 '가장 유용한 미디어' 부문의 경우 2014년부터 올해까지 4년에 걸쳐 연속으로 JTBC가 1위 미디어로 지목돼 눈길을 끈다.
 
뉴스 및 정보의 객관성에 대해 우수한 평가를 받으며 '가장 공정한 미디어' 부문에서도 2년 연속 1위 자리에 올랐다.
 
또한, JTBC는 미디어미래연구소가 2007년부터 매년 실시되고 있는 '가장 영향력 있는 미디어' 설문조사에서도 중앙일보와 함께 2년 연속 1위 미디어로 꼽혔다.
 
지난해 JTBC는 미디어어워드 사상 처음으로 대상을 수상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 전까지는 신뢰성-공정성-유용성 등 각 부문의 종합점수로 기준을 충족시킨 케이스가 없어 어떤 미디어도 대상을 가져가지 못했다.
 
'미디어 어워드'는 미디어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며 바람직한 미디어 상을 고취하자는 목적으로 진행되는 시상식이다. 미디어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에 대한 평가가 이뤄지는 만큼 JTBC의 2년 연속 대상 수상은 각별한 의미가 있다.
 
이번 '미디어 어워드' 시상을 위해 미디어미래연구소는 언론 관련학과 교수 및 연구자 등으로 구성된 한국언론학회 전체 회원을 대상으로 10월 25일~11월 21일까지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최종응답자 수는 486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