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12월 1일 JTBC뉴스가 문을 엽니다

JTBC 뉴스가 힘찬 발걸음을 내딛습니다

 

다채로운 콘텐츠와 서비스로 JTBC 홈페이지가 오픈했습니다. 신문에서 쌓은 경륜과 방송에 대한 애정으로 차원이 다른 뉴스서비스를 전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 JTBC '뉴스 10' (월~금 오후 9:55~10:50)

뉴스의 주인은 시민입니다. 'JTBC 뉴스 10'은 이 기본 명제에 충실하기 위해 어떤 수고도 마다하지 않습니다. 더 먼 곳까지, 더 넓게 보고, 더 빠르고, 더 정확한 뉴스를 시청자의 안방으로 배달합니다. 뉴스 속에 있는 '그들'의 세상사가 아닌 우리가 사는 '세상'의 뉴스를 전하기 위해 JTBC는 더 깊이 고민하고, 더 많은 땀을 흘립니다. 진실을 파헤치는 뉴스, 쉽고 친절한 뉴스, 잘못된 점은 반성하는 뉴스. 12월 1일 오후 10시부터 대한민국 뉴스 새 역사의 주어는 'JTBC 뉴스 10'입니다.

 

◎ 하루에 꼭 필요한 비타민 '뉴스전망대' (월~금 오전 6:00~7:00)

세상의 시계와 나의 시계에 시차가 있다면? 매일 아침 JTBC '뉴스전망대'를 60분 동안 복용해 보세요. 일반뉴스는 물론 날씨?교통정보와 신문읽기 등 다양한 데이터를 얻을 수 있습니다. 과다복용의 부작용은 없지만 띄엄띄엄 섭취했을 경우 '뉴스 비타민' 결핍으로 세상과의 접점이 어긋날지도 모릅니다. 세상사로부터 당신이 고립되는 것을 막아주는 신개념 비타민, '뉴스전망대'입니다.

 

◎ 다채로운 콘텐츠 'JTBC 모닝쇼7' (월~금 오전 7:00~8:00)

미리 만든 영상을 내보내기만 하는 뉴스는 일방적이다? 간결하게 압축된 문장이 건조한 음성으로 흘러나온다? 생활정보를 토크쇼로 진행하는 'JTBC 모닝쇼 7'은 그렇지 않습니다. 대화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 든 정보는 쉽고 편안하게 소화할 수 있습니다. 또 사람이 뉴스를 전하는 통로인 만큼 'JTBC 모닝쇼'의 컨텐츠에는 36.5도의 인간적인 온기가 배어 있습니다.

 

◎ 불합리·부조리를 고발한다 '탐사코드 J' (일 오후 11:20~12:10)

뉴스는 1회용이 아닙니다. 한 번 접하고 쉽게 지나칠 수 있는 사회현상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지금껏 알지 못했던 새로운 사실에 다가설 수 있습니다. '탐사코드 J'는 단편적인 사회현상에서는 파악할 수 없는, 사안의 깊은 곳에 자리 잡은 팩트의 진실을 브라운관에 담습니다. '탐사'는 수식어가 아닙니다. '탐사코드 J'는 기존 탐사보도의 'Extreme version'입니다.

 

◎ 시청자가 원하면 만나러 간다 '선데이 피플&피플' (일 오전 7:50~8:30)

세상의 모든 사람에게 질문할 권리를 가진 사람, JTBC 기자는 그 권리 하나만으로 시청자가 만나고 싶은 사람을 찾아갑니다. JTBC는 듣는 사람을 위한 질문을 던집니다. '선데이 피플&피플'은 셀러브리티, 정치인, CEO 등을 만나 나눈 대화를 재료로 출연자와 시청자 사이에 소통의 다리를 놓습니다.

 

12월 1일, JTBC 뉴스가 힘찬 발걸음을 내딛습니다. 한 걸음 한 걸음 묵묵히 걸어 시청자에게 가까이 가겠습니다. JTBC의 행보를 기대해 주세요.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게시판 리스트
제목 작성일 조회
현재 12월 1일 JTBC뉴스가 문을 엽니다 2011.12.01 671
다음 '악마의 질문'에 활발한 참여 바랍.. 2011.12.01 348